바로가기
메인메뉴로 바로가기
콘텐츠 바로가기
하단메뉴로 바로가기
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



음성 클리닉

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이비인후과 안에 특수클리닉 안에 음성 클리닉

폐로 들어간 공기가 숨을 천천히 내보내면서 성대를 진동시켜 소리가 만들어지며 이 소리가 공명과 구음이라는 과정을 거쳐 음성이라는 목소리로 인식되는데 이중 목소리의 고유한 특색을 결정해 주는 것은 성대의 진동에 의한 소리의 생성입니다.

우리는 목소리를 별로 안 쓰던 사람이 말을 장시간 하였다거나 노래를 무리해서 여러 곡을 불렀을 때 목소리가 가라앉고 변하는 것을 경험하게 됩니다. 이는 성대가 평소보다 진동을 많이 함으로써 그 마찰로 인해 성대점막이 충혈되고 부어올라 정상적인 진동이 되지 않기 때문입니다. 쉰 목소리를 일으키는 원인으로는 상기한 음성의 남용에서부터 후두염, 성대결절, 성대마비, 악성종양 등과 같은 질환에 이르기까지 다양합니다.

따라서 음성이 변한 후 2주일이상 되어도 회복되지 않은 경우 성대의 이상을 의심할 수 있으며 강남세브란스병원 클리닉에서는 이러한 환자에 대해 후두 정밀검사와 음성기능검사를 통해 원인을 밝혀 이에 대한 치료에 임하고 있습니다.

콘텐츠 처음으로 이동


네크워크 링크안내/사이트 정보